2019년 10월 18일 (금)
Feel 通
동네 책방에서 느끼는 일상의 행복(2탄)

동네 책방을 알아가는 재미에 푹 빠졌다. 공간은 작지만 그 안에서 많은 것을 느끼게 되니 샘솟는 즐거움이 있다. 파주에서 전국 동네책방 네트워크에 속한 곳은 네 곳. 지난 호에 소개한 ‘발전소책방.5’와 ‘동화나라’에 이어 ‘행복한 책방’과 ‘평화를 품은 책방’을 찾아보았다.

행복한 책방(파주점)

- 아주 작은 것에서 행복이 싹트다

행복한 책방(파주점) 외관

[행복한 책방(파주점) 외관]

행복한 책방을 찾기는 그리 어렵지 않았다. 코너에 위치해 있지만 세 면에 간판을 달고 입간판까지 세워 안 보이는 게 이상할 정도. 취재 중 실제 산책 중에 우연히 책방을 발견, 들어와 봤다는 모녀도 있었다.

산책하다 우연히 들렀다는 세 모녀는 책 고르는 재미에 푹 빠지기도

[산책하다 우연히 들렀다는 세 모녀는 책 고르는 재미에 푹 빠지기도]

그런데 책방에 들어섰을 때, 예상과 달리 북적이는 사람들로 순간 당황했다. 책 구입이 아닌 책방에서 운영하는 독서교실에 참여하는 학생들을 기다리는 거였지만, 책방이 작으니 대여섯 남짓의 사람들로도 활기가 느껴졌다.

책 속에 있는 아이들의 모습이 자연스럽다.

[책 속에 있는 아이들의 모습이 자연스럽다.]

“사람이 제일 많은 날 오셨네요. 지난 9월 초부터 독서교실을 운영하고 있는데 다행히 한두 명씩 인원이 늘고 있어요.”

독서교실을 통해 아이들이 좀더 책과 가까워질 수 있는 시간을 마련하고 있다.

[독서교실을 통해 아이들이 좀더 책과 가까워질 수 있는 시간을 마련하고 있다.]

올해 초 문을 연 만큼 행복한 책방에서는 책방을 찾아오는 이들이 많아지도록 부단히 노력하고 있다. 규모는 작지만 많은 분야의 책을 고루 갖춰 놓았다. 인기 있는 책보다는 독자들이 읽었으면 좋겠다 하는 책들에 신경을 쓰고 있다. 오랜 기간 사서로 일했던 권경선 점장이 매달 블로그에 추천책 리뷰를 올리는 것도 같은 이유에서다. 책을 가까이 하는 사람들이 많았으면 하는 마음에 독서교실은 물론 독서/토론/글쓰기 동아리도 모집해 기틀을 잡아주고 모임 장소도 내어주고자 한다.

권경선 점장

[권경선 점장]

권 점장이 추천하는 책

[권 점장이 추천하는 책]

그렇다고 책만 파고드는 건 아니다. 책방에 웬 자수 작품이 있는가 싶었는데, 매달 주제를 정해 책과 어우러진 작은 전시회를 하고 있는 것. 10월에는 ‘적당한 거리’를 쓴 전소영 그림작가의 그림을 전시할 예정이다. 예쁜 그림이 그려진 도자기도 많은데 이는 권 점장의 작품으로, 10월부터는 매주 목, 토에 핸드프린팅 수업도 진행한다.

매달 책과 관련한 테마전시를 진행하고 있다. 9월 진행된 자수 전시의 모습

[매달 책과 관련한 테마전시를 진행하고 있다. 9월 진행된 자수 전시의 모습]

10월부터는 핸드프린팅 수업도 진행할 예정

[10월부터는 핸드프린팅 수업도 진행할 예정]

“동네가 너무 조용해요. 지나다니는 사람이 별로 없어요. 자주 가던 빵집이 없어진 뒤엔 우리 동네 어떡하지 싶더라고요. 그런데 책이 좋아 오는 사람과의 인연이 저를 붙잡는 것 같아요. 근처에서 작업하는 한 작가가 책을 사서 읽고는 ‘페북’에 올렸는데 그걸 본 건너편 카페 주인이 그 책을 사러 왔지요. 이렇게 마을사람들의 연결고리 역할을 제가 하고 있다는 게 뿌듯해요. 이게 바로 동네 책방이기에 느낄 수 있는 감성이 아닌가 싶어요.”

권 점장은 굳이 책을 사려는 것이 아니더라도 운동하다가, 산책하다가 그냥 무심코 들러 책을 볼 수 있는 행복감을 누리길 바란다고 했다. 책방 앞 작은 테라스에 마련된 의자에 앉으니 가을 햇살이 쏟아진다. 손에 쥔 책에 자연스레 눈길이 머문다.

책방엔 작은 테라스가 있어 의자에 앉아 가을바람 맞으며 책을 읽으면 더 좋을 듯

[책방엔 작은 테라스가 있어 의자에 앉아 가을바람 맞으며 책을 읽으면 더 좋을 듯]

○ 주소: 파주시 꽃아마길 35
○ 운영시간: 화~토 10시~17시(일요일/월요일 휴무)
○ 문의 : 031)945-8922

평화를 품은 책방

- 마음속에 평화가 깃들다

평화를 품은 책방(이하 ‘평품책방’)은 오가다 들를 수 있는 곳이 아니다. 그런데 발품을 판만큼 얻어오는 게 너무나 많은, 자꾸 생각나는 매력이 있다.

평품책방은 파주의 끝자락쯤, 임진강 근처 언덕 위에 자리한 ‘평화를 품은 집(평품집)’ 안에 있다. 도서관, 소극장, 갤러리, 책방, 북카페를 품은 평품집 입구에 떡하니 자리 잡고 안내자 역할을 하고 있다.

'평화를 품은 집' 입구에 자리 잡은 책방

['평화를 품은 집' 입구에 자리 잡은 책방]

평품책방은 편식(?)이 있는 편이다. 평화 관련 도서들로만 구성해 놓았기 때문이다. 그런데 ‘전쟁’의 반대어로만 생각했던 ‘평화’라는 단어가 이곳에서는 보다 폭넓게 사용되고 있다.

“차별, 장애인, 배려, 인권 등도 평화와 관련된 것들이죠. ‘평화 책’이라는 그림책의 마지막 부분에 쓰여 있는 ‘평화는 내 자신의 모습 그대로인 거야’라는 말이 가장 적당한 것 같아요. 피부, 생김새, 장애 등과 상관없이 내 모습 그대로 살 수 있는 것, 침해당하지 않고 나의 일상을 자연스레 살아가는 것, 그것이 평화지요. 이걸 인정 안 하니까 문제가 발생하는 거예요.”

책방지기 송명화 씨의 말에 가슴 울림이 컸다. 규모가 작아 책방의 거의 모든 책들을 다 알고 있어 자세히 조언해 줄 수 있다고 수줍게 말했지만 한 권 한 권 심혈을 기울인 결과가 아닌가 싶다. 추천한 경우 50%의 구매로 보답을 해 주니 신경을 안 쓸 수가 없단다. 자신이 선호하는 책이 아니라 방문객들의 다양한 구매욕구에 맞는 책을 신간으로 제때에 제공하기 위해 공을 들이고 있다. 책 수급이 쉽지 않은 동네 책방을 위해 네트워크 활동을 하고 있기도 한데 작가협회의 지원사업을 받아 오는 10월 19일(토)에는 ‘두둑의 노래’의 작가 장경선 씨와의 만남 자리를 마련한다.

책에는 막힘없는 송명화 씨지만 카메라 앞에선 수줍음

[책에는 막힘없는 송명화 씨지만 카메라 앞에선 수줍음]

책방지기 송명화 씨가 추천하는 책

[책방지기 송명화 씨가 추천하는 책]

솔직히 평품책방은 평품집 방문객들의 요구에 의해 2018년 3월에 정식 문을 연 평품집의 막내다. 그래서 한 번의 책방 나들이로 경험할 것들이 너무나 많다. 평화와 관련된 것들로 특화된 도서관에서 평화에 대해 보다 깊은 성찰을 할 수 있고 소극장에서 영화도 관람할 수 있으며, 제노사이드 역사자료관에서 집단학살에 대한 가슴 아픈 역사를 마주할 수 있다. 또한 다락갤러리에서 위안부이야기를 닥종이인형으로 만날 수 있으며 카페 소라의 맛난 빵과 커피도 즐길 수 있다.

영화를 볼 수 있는 소극장

[영화를 볼 수 있는 소극장]

집단학살의 아픈 역사에 관한 제노사이드 역사자료관

[집단학살의 아픈 역사에 관한 제노사이드 역사자료관]

위안부 이야기를 닥종이 인형으로 꾸며놓은 다락 갤러리

[위안부 이야기를 닥종이 인형으로 꾸며놓은 다락 갤러리]

“평품집에서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있는데, 일방적인 평화에 대한 강의를 하기보다 방문객이 직접 찾아보고 생각을 끄집어낼 수 있도록 유도해요. 중고생의 경우 주제를 정하고 관련 책을 도서관 내에서 찾아 자신들의 언어로 직접 발표자료를 만들어 보도록 하고 있어요. 책보따리 활동도 인기가 있는데, 책과 함께 활동자료를 보따리 안에 넣어둬서 책을 읽은 후 카드, 보드판, 스티커 등을 이용해 책에 나온 내용을 자연스레 나눌 수 있지요.”

읽을 책과 다양한 활동자료가 담겨진 책보따리

[읽을 책과 다양한 활동자료가 담겨진 책보따리]

책꾸러미 안에 담긴 책과 여러 활동자료들

[책꾸러미 안에 담긴 책과 여러 활동자료들]

책방을 나서며 책꽂이에서 보았던 ‘엄마’라는 책이 머릿속을 맴돌았다. 세계 각국의 다양한 엄마들의 삶과 생각을 담은 책이었는데, 다름을 인정하는 것이 평화의 시작이라 여겨졌다. 복잡한 세상살이 속에서도 평화를 얻기란 너무나 쉬운 거였다. 평화에 대한 평품책방의 소리 없는 외침이 가슴 한 구석을 파고들었다.

비밀공간에서 책 읽는 재미도 선사

[비밀공간에서 책 읽는 재미도 선사]

○ 주소: 파주시 파평면 파평산로389번길 42-19
○ 운영시간: 화~일 10시~17시(10월~3월, 월요일 휴무)
○ 문의: 031)953-1625

취재: 전영숙 시민기자

작성일 : 2019-9-30 조회수 : 193
  • 목록으로
  • 프린트
  • 트위터
  • 페이스북

컨텐츠 만족도 조사

홈페이지내의 서비스향상을 위한 시민 여러분들의 만족도 조사를 실시하고 있습니다.
이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어느정도 만족하셨습니까?

만족도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