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6월 4일 (목)
싱싱뉴스
파주시, 코로나19 위기 등 1,047가구에 긴급생계비 지원
파주시, 코로나19 위기 등 1,047가구에 긴급생계비 지원

파주시는 코로나19로 인한 실직, 무급휴직, 영업곤란 등으로 생계유지에 어려움을 겪는 가구를 위해 오는 7월 31일까지 긴급복지지원을 한시적으로 확대 운영한다.

긴급생계비는 4인 가구 기준 월 123만원을 3개월간 지원하며 코로나 때문에 경제적으로 곤란한 가구가 소득·재산 및 금융재산 기준을 모두 충족할 때 지원을 받을 수 있다. 선정기준은 소득 월 356만 원 이하(4인기준), 재산 1억1,800만 원 이하, 금융재산 500만 원 이하 가구다.

파주시는 코로나19 확산으로 어려움을 겪는 위기가구를 발굴하기 위해 긴급지원 제도를 다양한 방법으로 홍보하고 복지사각지대 발굴을 통해 선제적으로 대응하고 있다.

지난 3월 23일부터 4월 30일까지 384가구에 3억 7천만 원을 지원했으며 4월 말까지 총 1,047가구를 지원했다. 코로나19 발생 전인 1월(153가구)과 4월(523가구)을 비교하면 370가구, 341%가 증가됐다.

김영미 파주시 복지정책과장은 “이번 지원을 위해 당초보다 12억 증가한 28억 7천만 원을 추경으로 편성했으며 코로나19 여파로 경제적 위기에 놓인 가구에 보다 신속하게 지원하고자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긴급생계비 지원을 받고자 하는 경우, 주소지 관할 읍·면·동 행정복지센터 시민복지팀으로 신청하면 된다.

복지정책과 긴급복지팀 031)940-4551

작성일 : 2020-5-8 조회수 : 155
  • 목록으로
  • 프린트
  • 트위터
  • 페이스북

컨텐츠 만족도 조사

홈페이지내의 서비스향상을 위한 시민 여러분들의 만족도 조사를 실시하고 있습니다.
이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어느정도 만족하셨습니까?

만족도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