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8월 20일 (화)
싱싱뉴스
일본수출규제 대응 비상대책회의 개최

파주시는 지난 5일 일본의 백색국가 제외 조치에 대응해 긴급 비상대책회의를 개최했다. 각 국·소·단장이 참석한 가운데 일본의 수출규제에 따른 관내 기업의 피해상황을 점검하고 시 차원의 대응방안을 마련해 적극 전개해 나가기로 했다.

파주시는 먼저 일본의 수출규제로 인한 피해기업 지원대책을 강구하기 위해 비상대책반 및 피해신고 접수 상황실 운영, 상공회의소와 공조체계 구축, 피해기업 운전자금 지원 및 특례보증을 확대하기로 했다.

또한 피해기업 지원을 포함한 1천억 원 규모의 긴급 추경예산을 편성하고 피해기업에 대한 지방세 신고·납부 기한연장, 징수유예, 체납처분 유예, 세무조사 연기 및 지방세 감면 등 지방세 세제지원을 강화해 나갈 계획이다.

이외에도 일본 수출 화훼농가 피해에 대비한 장기적 대비책을 마련하고 공무원의 일본방문 취소 및 잠정 연기, 행정물품 구매 및 시 발주 공사 일본제품 배제, 일본규탄 현수막 게첩 및 범시민운동 전개 등 다각적인 대응조치를 시행하기로 했다.

시 관계자는 “국권 침탈의 과거사를 망각한 일본의 수출규제 조치를 통렬히 규탄하며 일본이 경제보복을 철회하고 한일 관계 정상화에 나설 것을 촉구한다.”며 “파주시 공직자와 46만 파주시민의 적극적인 동참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파주시는 지난 5일 일본의 백색국가 제외 조치에 대응해 긴급 비상대책회의를 개최

기획예산과 기획팀 031)940-4051

작성일 : 2019-8-5 조회수 : 227
  • 목록으로
  • 프린트
  • 트위터
  • 페이스북

컨텐츠 만족도 조사

홈페이지내의 서비스향상을 위한 시민 여러분들의 만족도 조사를 실시하고 있습니다.
이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어느정도 만족하셨습니까?

만족도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