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5월 30일 (토)
싱싱뉴스
파주시, 코로나19 관련 마스크 특별 공급 판매처 총 34곳으로 확대
- 정부 공적 판매와 별개로 파주시 특별 공급, 당초 13곳→34곳 판매처 확대 -

파주시는 코로나19 관련 마스크 특별 공급 판매처를 당초 총 13곳에서 총 34곳으로 확대해 KF94 마스크를 시민들에게 공급한다고 3일 밝혔다. 이는 코로나19 감염증 확산을 차단하기 위해 판매처를 확대해 분산 판매하는 것이다.

파주시는 지난 2월 27일부터 관내 마스크 수급 안정화 대책으로 농협 파주시지부, 관내 마스크 생산 업체와 협력해 지역 내 하나로마트, 축협, 인삼농협, 읍·면·동 행정복지센터 등에서 오전 9시에 KF94 마스크를 판매하고 있다. 이는 정부에서 마스크 공적 판매를 하는 것과 별개로 파주에서 추진하는 특별 대책이다.

현재는 지역 내 농·축협 하나로마트 20곳과 파주연천축협 14곳 등 총 34곳으로 판매처를 확대했으며 지점에 따라 카드 결제가 되지 않아 현금을 지참해야 한다. 판매처별 주소 및 전화번호는 파주시 홈페이지(www.paju.g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파주시는 2월 27일 마스크 1만1천매를 시작으로 ▲2월 28일 6만2천300매 ▲2월 29일 6만900매 ▲3월 1일 5만 매 ▲3월 2일 6만 매 ▲3월 3일 6만 매 등 약 30만4천매의 마스크를 지역 내 지정 판매처에 공급했다. 다만, 많은 시민이 마스크를 구매할 수 있도록 1인당 마스크 판매 수량은 5매로 제한된다. 파주시 특별공급 마스크는 시중 판매가보다 저렴한 1매당 1천300원이다.

파주시 관내 정부 마스크 공적 판매는 ▲2월 28일 읍·면 우체국(10곳) 3천500매 ▲2월 29일 약국(146곳) 1만4천600매 ▲3월 1일 약국(146곳) 4천500매·농협(12곳) 2만5천매 ▲3월 2일 읍·면 우체국(10곳) 4천매·약국(146곳) 2만1천900매·농협(12곳) 2만5천매 ▲3월 3일 읍·면 우체국(10곳) 4천매·약국(146곳) 2만1천900매 등 12만4천여 매가 공급됐다.

최종환 파주시장은 “파주시는 2월 27일부터 마스크 수급 안정화 특별 대책으로 농협 하나로마트에서 시민들에게 마스크를 공급하고 있으며 기존 계획보다 마스크 공급량과 판매처를 확대했다”며 “많은 시민들이 마스크를 구매할 수 있도록 원정 구매, 중복 구매, 순회 구매는 자제해주시길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앞서 파주시는 지난 2월 25일부터 방역 최일선에서 근무하는 지역 내 의료진과 확진자가 발생한 읍·면·동 주민, 취약계층, 택시종사자, 경찰관 등에게 마스크를 지원하고 있다.

마스크 특별 공급 판매처를 당초 총 13곳에서 총 34곳으로 확대해 KF94 마스크를 시민들에게 공급
지역 내 의료진과 확진자가 발생한 읍·면·동 주민, 취약계층, 택시종사자, 경찰관 등에게 마스크를 지원
작성일 : 2020-3-3 조회수 : 596
  • 목록으로
  • 프린트
  • 트위터
  • 페이스북

컨텐츠 만족도 조사

홈페이지내의 서비스향상을 위한 시민 여러분들의 만족도 조사를 실시하고 있습니다.
이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어느정도 만족하셨습니까?

만족도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