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 12월 20일 (목)
많이본 기사
싱싱뉴스
제31회 율곡문화제
- 어제를 만나, 더 빛나는 오늘

파주가 낳은 대선현(大先賢) 율곡(栗谷) 이이(李珥) 선생의 유덕을 기리는 제31회 율곡문화제가 오는 10월 13일과 14일, 양일간 법원읍 동문리 이이유적지와 운정호수공원에서 다채롭게 펼쳐진다.

파주시가 주최하고 파주문화원이 주관하는 이번 행사는 문향(文鄕)의 고장 파주의 정체성을 바탕으로 ‘어제를 만나, 더 빛나는 오늘’이라는 주제로 신도시의 주민들에게 파주의 역사와 문화를 알리고 함께 향유하는 축제의 장을 마련하는데 주력했다.

주요 프로그램으로 ‘한국사상의 큰 터, 파주’라는 주제의 기념강연회를 통해 율곡선생의 벗이자 대학자였던 우계 성혼 선생, 구봉 송익필 선생, 제자이면서 자운서원에 함께 배향된 사계 김장생 선생, 남계 박세채 선생 등 파주와 깊은 인연을 맺은 학자들의 삶과 사상을 만나볼 수 있다.

또한 선현들이 남긴 서책을 모은 ‘파주 고서 전시회’와 어린이들을 위한 인형극 ‘율곡’ 공연을 새롭게 선을 보이며, 문화제 프로그램 참여와 파주에 소재한 율곡선생 관련 유적지 답사를 결합한 ‘이야기로 만나는 율곡기행’이 진행된다. 선생이 남기신 시(詩)와 일화, 과거답안인 「천도책」 등을 소개하는 ‘율곡정담(栗谷庭談)’도 함께 마련된다.

운정신도시 주민들에게 율곡문화제를 소개하고, 파주의 역사·문화의 정체성을 공유하기 위한 마중물로, 율곡문화제 경축 프로그램인 ‘운정호수공원 불꽃축제’도 개최된다. 파주필하모닉오케스트라가 웅장한 클래식의 감동을 선사하며, ‘10월의 어느 멋진 날에’의 바리톤 김동규와 ‘맨발의 디바’ ‘감성 발라드’ 가수 이은미가 함께 한다.

율곡문화제 첫 날인 13일(토)에는 율곡선생유적지에서 ‘자운서원 추향제’ 봉행을 시작으로, ‘유가행렬 재연 및 시민 길놀이’, ‘개막식’이 이어지며, 파주의 가장 전통 있는 문예행사인 ‘율곡백일장’과 ‘사임당미술제’가 진행된다. 아울러 전통문화의 흥겨움을 선보일 놀이마당으로 전통 줄타기, 서예 퍼포먼스, 우리놀이 한마당, KBS국악관현악단 소리터 공연이 진행된다.

둘째 날인 14일(일)에는 파주 이이유적지와 운정호수공원에서 각각의 색채를 가진 프로그램들이 선을 보일 예정이다.

이이유적(자운서원)에서는 전날에 이어 ‘율곡백일장’, ‘사임당미술제’ 및 유서 깊은 전통의 멋을 보여줄 ‘전국한시백일장’이 개최된다. 또한 율곡선생의 어머니 신사임당을 추모하는 ‘사임당 추향제’가 봉행되고, 마당극 ‘놀부전’, ‘사자놀이와 판 굿’, 국악관현악단 ‘판 & 뮤직’이 선보이는 ‘서원음악회’가 단풍이 물든 자연 속에서 운치 있는 전통문화 잔치가 펼쳐진다.

사임당 추향제
전통문화 잔치

같은 날, 운정호수공원에서는 운정주민자치센터 동아리들의 발표회와 낭만기타, 알펜호른 등 다양한 분야의 소공연을 통해 예술적 감성의 호수 버스킹, 달빛음악회, 가을밤을 환희와 탄성으로 수놓을 오색찬란한 불꽃놀이가 이어져, 아름다운 가을밤을 빛과 소리, 시민들의 열정으로 물들일 계획이다.

한편, 율곡문화제집행위원회는 불꽃축제와 관련한 폭죽소리나 섬광에 시민들이 놀라지 않도록 행정기관과 지역 단체 등을 통해 홍보를 진행하고 있으며, 행사장의 주차공간이 협소하므로 대중교통을 이용하거나 도보로 참여해줄 것을 당부했다.

아울러 수많은 인파로 인한 각종 안전사고의 위험이 있으므로, 안전하고 즐거운 축제를 위해 시민여러분들의 각별한 주의와 협조를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제31회 율곡문화제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파주시와 파주문화원 홈페이지(www.pajucc.or.kr)를 통해 확인할 수 있으며, 문화예술과(940-4352)나 파주문화원(941-2425)으로 문의하면 된다.

문화예술과 문화정책팀 031)940-4352

파주문화원 031)941-2425

작성일 : 2018-10-8 조회수 : 585
  • 목록으로
  • 프린트
  • 트위터
  • 페이스북

컨텐츠 만족도 조사

홈페이지내의 서비스향상을 위한 시민 여러분들의 만족도 조사를 실시하고 있습니다.
이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어느정도 만족하셨습니까?

만족도등록